인기글


댓글


82년생 김지영을 보고

저는 먼저 남자입니다.


며칠 전 여친이랑 82년생 김지영을 보고왔습니다.


보기전엔 진짜 대판싸웠습니다. 왜냐면 저는 책을 본 상태였고


그 책은 진짜 별별 악재란 악재와 인재가 억지스럽게 김지영이라는 가공의 인물에


과도하게 벌어져 한국남자 나쁜놈 한국사회는 쓰레기 라는 인식을 가득 심어주는.


기승전결도 모르는 작가가 썻나? 이런책을 책이라 할수있나? 종이아깝다 싶을정도로 


그런 정말 쓰래기같은 책이였기 때문에 정말 대판싸울 수 밖에 없었습니다.


가공의 인물에게 과도하게 몰입해 한국남자들을 욕하는 페미들 볼때마다 한심해했고


지금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다만 영화는 많이 다릅니다.


일단 책과 다르게 김지영은 정말 순진하고 마음여린 여자로 나옵니다.


정신적으로 강하고 활달한 언니와 다르게 또 엄청 내성적인 여자고요.


게다게 중요 촛점이 김지영의 악재와 불행에 있지 않습니다.


산후우울증을 겪는 김지영과 거기서 오는 사회적인 부정적 인식(육아, 경력단절 등)이 주된 이야기고


그 외 시댁과 친정 이야기와 학창시절 이야기가 사이드를 이룹니다.


그리고 그런 아내를 옆에서 남편(공유)이 어떤 역할을 해야하는지 많이 고민하게 합니다.


남자도 얼마나 힘들게 사는지 많이 나와요. 유아휴직 써서 아내를 돕고싶지만 쓰면 책상이 빠지는 현실.


아내를 옆에서 잘 돕고싶지만 도저히 사회나 관습이 용납되지 않아 도울 수 없는 수많은 현실을 적날하게 보여줍니다.


김지영을 옆에서 헌신적으로 지켜주는 남편이 얼마나 힘들고 괴로운지도 잘 나옵니다.


정말 공유가 아내 옆에서 오열할땐 저도 눈물이 나려하더군요.


영화평중에 영화 제목을 82년생 김지영이 아니라 79년생 공유로 해야한다는게 괜한게 아니였습니다.


단순히 김지영의 불행이 아닌 남편의 불행과 괴로움이 많이 묻어나와서 직장인 남자로써도 많이 공감이 됩니다.


영화를 다 보고 나서 여친도 말이 많이 없더군요.


여자도 공감이 되지만. 그걸 돕지 못하는 남편도 많이 공감이 된다고.


제가 이 글을 쓴 이유는 하나입니다.


저처럼 여친이나 아내가 저거 본다고 페미취급한다던지 아니면 저처럼 싸우진 마세요.


책은 절때 보면 안되는 종이아까운 내용이지만.


영화는 아내나 여친이랑 보는것도 나쁘진 않습니다.



  • ?
    스오우타츠야 2019.10.30 13:36
    영화 평점 1점한거 좀 다시 생각해봐야겟네요 ㅋ
  • ?
    팩트만말해형은 2019.10.31 00:20
    응 그래도 안봐
  • ?
    놀구있네 2019.10.31 07:53
    뭔 개소리야 쇼를해라 영화 망할까봐 주작이 난무함
  • ?
    ㅇㅇ ㅇㅇ 2019.10.31 12:06
    안본사람이 지레 겁먹고 꼭 너같은소리하더라
    생각보다 페미내용 별로없다 굳이따지면 맘충정도? 그거빼곤 없는듯
    영화에서 제일 고통받는사람은 김지영 남편임
    극한직업=직장생활하면서 애까지 돌보는 남편 > 가정주부 영화보면 이런거 잘 표현된다
  • ?
    유후랄라!!!!! 2019.10.31 20:51
    동감 / 책은 쓰레기 맞음

    단 영화는 꽤나 남녀 사회에 대해 수평을 이룸

    지극히 주관적인 개인 생각으로 책이 워낙 개쓰레기라 영화도 같이 욕 먹는다 생각함

    오히려 좆같은 사회생활 , 집에 부양해야될 가족 생각해 좆같은 직장생활 꾸역꾸역 이어나가는 직장인 남자한테 보라고 하고 싶은 영화였음

    ps. 아 슈발 근데 또 보면 어느정도 퍼센트로 작가한테 인센 가잖아 ㅋㅋ 그건 또 개 좆같음


    ps.ps. 몰라 씨발 ㅋㅋ
  • ?
    소이맛있어 2019.10.31 23:58
    저도 오늘 보고왔습니다. 예고편보고 보고싶었는데 인터넷에 워낙 페미영화다 여자중심영화다 말많아서 걱정했어요. 근대 후회안합니다. 영화보고 책사서 보는데 책은 처음부터 부정적으로 시작하네요...하지만 영화는 다릅니다. 산후우울증을 남자탓으로 돌리지도 않아요. 모든남자가 나쁘다고 말하지 않아요. 미혼여성이 기혼여성 욕하는 장면도 나옵니다. 남자가 사회에서 처한 현실도 나와요. 남자들이 회사에서 일하고 있을때 여자들이 뭘하는지 몰랐던 장면들이 많았어요. 왜 산후우울증에 걸리는지도 나와요. 옆에 아주머니들이 우시던데 저와는 우는 장면이 좀 다르더라구요. 느끼는 포인트가 다른가봐요. 책은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영화는 남녀노소 모두 봐도 좋을꺼 같은 영화입니다.
  • ?
    버킨백 2019.11.01 19:10
    간만에 건전(?)한 썰과 댓글이 올라와서 참 흐믓하네. ㅎㅎㅎ
  • ?
    닉퓨우리 2019.11.03 15:23
    어제 보고 왔습니다. 책보다는 덜할지 모르겠지만 실화와 판타지를 몽창 버무린 피해의식을 정말 두서없이 덕지덕지 발라놓은 영화였습니다. 저희는 서로 불편해했네요. '나만 피해자다'가 매세지고 그걸 해석하고 '이젠 너차례다!'가 결론이라면 그게 우리사회에 어떤 건강한 변화를 몰고올까요.

    뭐 그래도 육아휴직을 쓴다고했을때 정유미가 환하게 웃으면서 고맙다고 할때 공유가 부럽긴하더라구요. 후우...
  • ?
    바람 바람 2019.11.04 09:18
    비공감 내용인줄 알았는데..영화는 수평적 내용이었나보네요..이제 볼 용기가 생기네요 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778 고소당한 일베회원 근황 +3 19.11.16 2403
49777 오늘자... 성수급 살인사건 하나 터졌다 +2 우가 19.11.12 4148
49776 며느리랑 선 넘은 남자 +2 우가 19.11.12 6270
49775 추신수여친 근황 +2 19.11.12 4948
49774 배려심 넘치는 여친 썰 19.11.11 3787
49773 전라도 모 대학 수업 분위기 +6 19.11.11 3711
49772 여초 행복회로 대참사 +1 씨벌 19.11.11 2478
49771 여성전용주택 게시물 편향성 논란 +1 씨벌 19.11.11 1760
49770 결혼생활이 점점 지쳐갑니다 글쟁이 19.11.11 2096
49769 버스 뒷문으로 타서 욕먹은 ssul +2 바벨롬 19.11.10 1865
49768 요즘 av 컨셉 19.11.09 3062
49767 미국으로 유학간 스시녀 SNS +1 19.11.09 3782
49766 오늘자 전두환 근황 닐슨 19.11.08 1645
49765 부산 산부인과 신생아 학대 사건 닐슨 19.11.08 1376
49764 av썰 +1 19.11.07 3311
49763 여자들의 스킨쉽 로망ㅗㅜㅑ 오미 19.11.03 5609
49762 국감나온 청와대 경제수석 수준 +52 19.11.02 2511
49761 남친 한마디에 헤어진 여자 +2 19.11.02 3322
» 82년생 김지영을 보고 +9 베라톱가드 19.10.29 2445
49759 요즘 성교육 책 +6 19.10.27 4611
목록
Board Pagination 1 ... 3 4 5 6 7 8 9 10 11 12 ... 2496
/ 24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