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댓글


여친에게 ㅅㄲㅅ받다가 고추 짤린 썰

출처 : 썰워스트 ( www.ssulwar.com )
이 이야기는 실화로 실제 병원 내에서 근무하던 센터장 한명의 경험담이다.

어느날 밤. 병원 응급실로 한명의 남자가 구급차로 실려왔다. 

그 옆에는 여친이 있었는데. 남자는 고통으로 몸부림치고 있었다.

센터장은 응급요원에서 어떤 일 때문에 온 것인지 물었다.

남자의 페니스가 다쳤다는 것이였다.

어떤 경유로 다쳤는지 물었다.

여자친구가 오랄섹스를 하던 도중 씹었다는 것이였다.

페니스를 이빨로 씹어서 절단 시켰다는 말이다.

강간이였나 생각하니 그건 또 아니였다. 여자친구가 바로 그 남자에 옆에 있었기 때문이다.

일단 남자의 페니스가 절단 되었기에 이를 살리려고 봉합 수술이 시행되었다.

하지만 그 남자는 결국 성기를 잃고 만다.

절단이 된지 너무 오래되어서? 아니다 바로 구급차를 타고 왔다.

봉합 수술이 어려워서? 아니다. 대한민국 의사들 봉합수술은 세계에서 알아주는 수준이다.

문제란 바로 봉합수술이라는 게 만약 페니스가 칼 같은 것에 잘린다면 절단면이 깔끔하여 쉽게 복원이 가능하다.

하지만 이빨로 씹은 경우 그 단면이 엉망진창이 되어버려서 쉽게 봉합을 할 수가 없다.

게다가 구강 내에는 세균이 많다. 가끔씩 변기보다 더러운 입을 가지고서 패드립을 치는 사람들만 봐도 알 수 있듯.

구강 내에는 500가지의 세균이 있다.

그렇기에 절단면에 세균이 감염 되어서 의사들은 세균 감염이 된 절단면을 더 깎기로 했다.

의사가 아닌 비전문가인 필자가 감히 생각해보자면 세균이 감염 된 채로 봉합수술을 해 봤자 

세포괴사가 진행되어서 더 많이 잃을 수도 있어서가 아닐까 싶다.

문제는 깎고 깎고 깎아서 남는 세포를 보니 

새끼 손가락의 손톱 부분만큼 세포가 남아서 어차피 봉합을 한다 한들 정상적인 성기능을 할 수 없다고 판단하여. 

결국 봉합수술 대신 상처만 밀봉하는 형식으로 수술이 진행되었다.

여자친구에게 물었다. 어쩌다 이렇게 된 것이냐고.

그녀가 말해주는 실상을 이러했다.

사실 남자는 양다리를 걸치고 있었다.

그래서 여자친구와 사이가 좋지 않았으며. 오랄섹스를 하던 도중에도 싸우고 있었다고 한다.

그리고 남자가 바람 핀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던 여자친구는 입에 물고 있던 남자의 페니스를 홧김에 씹어버린 것이였다.

그 결과로 결국 남자의 페니스는 앞으로 정상적인 성기능을 하지 못하게 되었다.

센터장의 강의는 거기서 끝났다. 그가 말하길 여자친구와 싸우더라도 성관계 도중에는 싸우지 말자. 

특히 여자친구의 입에 자신의 페니스가 물려있다면. 여자친구를 화나게 하지 말자고 하였다.

필자는 그 이야기를 듣고 잠시 페니스를 잃어버리게 된 그를 위해 잠시 묵념의 시간을 가졌다.

돈을 잃으면 조금 잃는 것이고, 명예를 잃으면 조금 더 많이 잃는 것이고, 건강을 잃으면 모든 것을 잃는 것이라고 한다.

특히 남자의 건강은 전립선과 관련 된 종족 번식을 위한 페니스의 기립여부가 건강의 50%를 차지한다. 

나머지 50%는 모발의 건강이고. 5%정도는 기타등등?

아마 그는 중년이 되어도. 다른 이들이 아재 서요? 같은 말을 한다면. 아마 아재 업소용이라 대답하며 눈물 흘리지 않을까 싶다.

실화다.
썰워에 가입하세요. 더 재밌는 일들이 많아집니다.
개인정보, 저작권과 관련된 문의는 건의에 남겨주세요.
?
  • ?
    ㅇㄹㅇㄹ 2017.03.20 12:52
    멍청한새끼네 아무리여친이어도 자기치부를 아무런 안전장치없이 내던진꼴인데 그상황에서 바람때문에 싸우냐 것도 오랄받으면서 ㅋㅋㅋ
    그렇다곤해도 애도를 표합니다..
  • ?
    아재 2017.03.20 13:47
    묵념..
  • ?
    ㄹㄷㄹㅈ 2017.03.20 14:31
    105%????
  • ?
    ㅉㅉㅉㅉㅉㅉ 2017.03.20 22:29
    읽으면서 웃지는 못하고 ..... 나도 묵념............

썰게

재밌는 썰, 야릇한 썰, 빵 터지는 썰, 뭐든지 풀어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7034 좆데 신격호 썰 +2 좆데 17.03.20
17033 회사 때려치고 여행간 썰 2 - Turkey 여자 만나러 간 썰 +4 토낀 17.03.20
17032 GP 근무 썰 +4 땅개전사 17.03.20
17031 여자랑 ㅅㅅ할때 ㅂㅈ냄새오지더라 +1 17.03.20
» 여친에게 ㅅㄲㅅ받다가 고추 짤린 썰 +4 부엉 17.03.20
17029 일본유부녀랑 썸탄 썰 1 +2 dpdp 17.03.20
17028 흑형한테 맞은 썰 +2 17.03.20
17027 똥녀랑 헤어진 썰 ㅇㅇ 17.03.20
17026 미용실 실습생한테 은꼴 서비스 받은 썰 +1 17.03.20
17025 고딩어 임신시켜서 결혼했던 친구 썰 +4 ㅇㅇ 17.03.19
17024 회사 때려치고 여행간 썰 - Turkey 여자 만나러 간 썰 +5 토낀 17.03.19
17023 친누나 ㅂㅈ 본능적으로 빤 썰 하앍 17.03.19
17022 광주녀랑 사귄 썰 +5 통통배 17.03.19
17021 화장실에서 5명한테 돌림빵 당한 썰 +5 여자라서당했다 17.03.19
17020 내가 아는 걸레 스팽 유부녀 썰, +5 마초란다 17.03.19
17019 자궁외임신 한 썰 +1 온냐 17.03.18
17018 누나가 외국인 ㅈㅈ빨아주는거 목격한 썰 ㅇㅇ 17.03.18
17017 어린이집 선생 따먹은 썰 4 (마지막) +6 반가운백구 17.03.18
17016 (펌) 어릴때 피자 처음 먹어본 썰 +4 이런거퍼와도됨? 17.03.18
17015 어린이집 선생 따먹은 썰 3 +1 반가운백구 17.03.18
17014 예식장 알바 아줌마 먹은 썰 공구리 17.03.18
17013 23살에 빚 1억5천 된 썰 +5 옷팔이 17.03.18
17012 어린이집 선생 따먹은 썰 2 +5 반가운백구 17.03.18
목록
Board Pagination 1 ... 59 60 61 62 63 ... 801
/ 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