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댓글


  • 찜질방에서 ㅂㅈ본 썰

    출처 : 썰워스트 ( www.ssulwar.com )
    일단 결론은 털이 수북하더라 
     
    나만 본건 아니고 지나가다가 눈치 깐 몇몇 애들도
     
    슬 보고 지나가기도 하고 막 성욕쩌는 고추서는 아재들
     
    마누라놔두고 슬금 보고 가고 그러더라
     
    어제 찜질방 가서 피로도 풀고 계란도 먹을겸 갔다.
     
    입장료 9000원 이더라 가격 진짜.... 우주여신....
     
    여튼 들어가서 몸씻고 난 뜨거운물 안좋아해서
     
    38도 온탕가서 있다가 씻고 나와서 수건하나들고
     
    찜질방으로 갔다. 참고로 찜질방이 꽤 커서 5층은 목욕탕
     
    4층은 전부 찜찔방이었다. 어차피 찜질방가서
     
    땀좀 빼다보면 할게 뭐있냐 티비보면서 계란묵고
     
    식혜 마시고 놀고있는데 찜질방 구석 한켠에 장판같은거
     
    있고 뜨끈하게 누워있을수있는곳 있는데 
     
    수면실은 남 녀 당연히 이렇게 나누어져있는데 
     
    그 장판거기는 남녀공용이더라 어차피 거기는 칸막이도 없고
     
    다 트여있어서 잘보여서 그냥 누워서 뜨뜻하게 폰질하고
     
    그런곳이었다. 

    근데 호옹이 시벙.... 어떤년이 바지를 반쯤 벗고 자고 있더라 진짜 순간 뭐지? 뭐지? 했다. 

    술취한것도 아니고 진짜 벗은것도 아니고 입은것도 아니고 딱 허벅지 밑쪽에 걸쳐져 있고 

    ㅂㅈ털은 다보이고 장판있는쪽이 어둡긴해도 주변에 서 나오는 불빛도 있어서 다 보임ㄷㄷ...
     
    찜질방에 술을 팔리도 없고 얼굴은 뭐 그냥 그랬는데
     
    와 미친년인가 싶더라 뜨뜻해서 잠이 잘올것같은데 그렇다고
     
    거기서 자면서 바지를 반쯤 벗고있을줄 누가알았겠냐.
     
    털이 수북하더라 물론 막 다리를 들어서 대음순이나 소음순 이런거 존나 보고싶기도하고 

    코박고 막 죽고싶다 이 생각도 들긴했는데... 일단 모르는 처자 보지털을 거의 2m~3m 가까이에서 볼수있는 기회가 흔하냐 없지

    ㅂㅈ털 보이니까 똘똘이도 반응해서 주머니에 손넣고 똘똘이 밑으로 잡고 다녔음.
     
    어디서 소문을 들었는지 몇초안되서 지나가는 아재도 슬 보고 가고 애들도 슬쩍 보고가고 나도 슬쩍 보고 가고 

    주변에 배회하는 친구들이 많더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쉽게도 몇분 안되서 어떤 아줌마가

    "아이고! 학생 별꼴이가!!" 하는 소리 들리더라
     
    시발 .... 멀리서 몇번 더 배회할려고 했는데 소리 들리는거 보니 상황종료 됬겠다 싶었다. 

    아니나다를까 바지 올라가있더라.
     
    그 여자가 정자세가아닌 옆으로 자기만 했으면 진짜 제대로 볼수있었는뎅 ㅠㅜ 그래도 수북한 밀림 아마존 ㅂㅈ털 ...
     
    나중에 보니까 엄마랑온거더라 잠깨고 엄마랑 계란묵고 있음
     
    몇분 간 ㅂㅈ털 볼려는 남자들이 그여자 주변을 배회하는게 

    마치 캐리어 인터셉터 보는 느낌이었다. 
     
    근데 ㅂㅈ털이 원래 그렇게 수북하냐...
     
    끝을 어케 끝내야하냐...
    썰워에 가입하세요. 더 재밌는 일들이 많아집니다.
    개인정보, 저작권과 관련된 문의는 건의에 남겨주세요.
    ?
    • ?
      2017.06.20 03:54
      시람마다 다르지... 내 경험상 털 별로 없을 거 같이 생긴 년들이 수북하더라

    썰게

    재밌는 썰, 야릇한 썰, 빵 터지는 썰, 뭐든지 풀어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8121 친구놈한테 뒷통수 맞은 썰 +1 비비 5 시간 전
    18120 찌질했던 인생 넋두리 해본다 +5 . 8 시간 전
    18119 오늘 나 전과자 된 썰 +3 싸펑 8 시간 전
    18118 성폭행 당한 경험 썰 ㅇㅇ 8 시간 전
    18117 보릉내가 향기로운 썰 (4) +1 문군이다 12 시간 전
    18116 폰팅에서 있었던 썰 4 킴2 19 시간 전
    18115 폰팅에서 있었던 썰 3 킴2 19 시간 전
    18114 ㅅㅍ 손가락으로 쑤시다 현자타임온 썰 +4 응아니야 24 시간 전
    18113 콘돔하니까 생각나는 썰 +3 몬스터 17.06.21
    18112 폰팅에서 있었던 썰 2 킴2 17.06.21
    18111 폰팅에서 있었던 썰 1 킴2 17.06.21
    18110 보릉내가 향기로운 썰 (3) +2 문군이다 17.06.21
    18109 보릉내 맡다가 뺨맞은 썰 (2) 문군이다 17.06.21
    18108 이틀전 홈런썰 4 +2 호로록 17.06.21
    18107 보릉내가 은근 꼴리는 썰 (1) +2 문군이다 17.06.21
    18106 유학 가는 강아지녀와 마지막밤을 같이 보낸 썰 미노 17.06.21
    18105 새엄마랑 내얘기 35 +9 103-1402 17.06.21
    18104 차에서 ㅈㅇ하는거 모르는 여자가 훔쳐본 썰 +1 ㅇㅇ 17.06.20
    18103 첫경험이 쓰리섬이었던 썰 +4 나란년 17.06.20
    18102 여친한테 가터벨트 입힌 썰 +1 쓰렉9 17.06.20
    18101 이틀전 홈런썰 3 +3 호로록 17.06.20
    18100 파오후 조건녀 능욕한 썰 +2 ㅇㅇ 17.06.20
    » 찜질방에서 ㅂㅈ본 썰 +1 큰바위 17.06.20
    목록
    Board Pagination 1 2 3 4 5 ... 788
    / 7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