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댓글


남자랑 자게된 썰

출처 : 썰워스트 ( www.ssulwar.com )
1.png


플레이오프 할 때니까 작년 가을즈음에

밤에 친구랑 곱창 먹으러 나갔는데

벤치에 귀엽게 생긴 여자가 하나 앉아있더라

너무 내 스타일이라서 당당하게 번호 좀 달라함...

여자는 웃으면서 번호를 줬다... 시발 그 표정 심장 터질거 같더라

그리고 집에가서 연락을 함...

연락을 바로 받더라... 그런데 자기가 밝힐게 있다고 하더라


알고보니 여장남자였음... 어쩐지 번호 쉽게 주더라...


이것도 인연인데 만나서 술먹자고 함...

시발 꼬추새끼랑 술을 왜 먹냐 라고 말하려고 하기엔

이 개새끼 존나 귀엽고 이쁘게 생김...

화장도 오지고 머리도 단발에 머릿결도 개쩜...

목소리는 남자티가 나더라... 그래도 가성처럼 내면 여자처럼 들리기도 함...

그래 왜 여장하는 놈들 왜 그러고 사는지나 물어보자..라는 생각으로 다음 날 시내 나감

은행 앞에서 보기로 하고 기다리는데

리얼 존나 귀엽게 하고 나옴... 옷도 좆나 귀엽게 입음...

니들도 보면 좆나 귀엽다고 할거다.

시발 두근대는 심장을 부여잡고 어차저차 술집에 입갤했다.

술집 입갤하니까 남자목소리 싹 지움 ㅋㅋㅋㅋ

얼추 여자랑 비슷해짐 ㅋㅋㅋㅋㅋㅋㅋㅋ



안주 나오는 동안 물어봤다. 왜 여장을 하냐고

그냥 어릴 적 부터 여자 옷 입는데 흥미가 생겨서

누나 옷도 입고 하다보니 그렇게 됐다고 함

그럼 어제는 뭐했냐고 하니까 그냥 앉아서

남자들이 얼마나 치근덕 대는지 확인해보고 싶었다고 함...

지가 여자로서의 매력이 있는지 알고 싶었다나...

번호는 왜 줬냐 하니까 그냥 내가 맘에 들었다 함...

에효 시발 여장남자랑 술이나 쳐먹는 내 현실을 개탄했다.

그런데 이쁘니까 생각보다 안빡침... 그래서 더 싫었다...




이런 저런 얘기하면서 소주나 걸치게 됐는데

취기가 좀 오르고 서로 얼굴 벌개지니까 이년이 내 옆쪽으로 앉더라

시발 뭔가 낌새가 안좋았다. 말죽거리 잔혹사에 나오는 김부선 생각도 나고 그랬음

이시발년 아니 시발놈이 내 허벅지에 손을 대더라

나 존나 깜짝 놀라서 뭐하냐고 눈을 부릅 뜨면서 말함...

그래도 내가 저항을 안하니까 허벅지를 계속 쓰다듬음...
썰워에 가입하세요. 더 재밌는 일들이 많아집니다.
개인정보, 저작권과 관련된 문의는 건의에 남겨주세요.
?

썰게

재밌는 썰, 야릇한 썰, 빵 터지는 썰, 뭐든지 풀어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8623 회사 때려치우고 노량진 입성한 썰 5 +8 창공의날개 17.08.15
18622 남친덕분에 ㅍㅍㅅㅅ한썰 +6 물많은여자 17.08.15
18621 중국인 여자친구 썰 +8 고등생물고등어 17.08.15
18620 회사 때려치우고 노량진 입성한 썰 4 +2 창공의날개 17.08.15
18619 다단계에서 추방당했던 썰 +2 워너원 17.08.14
18618 옛날에 유부녀 임신시킨 적이 있었는데 의외로 아무 일 없이 지나가서 놀랐던 썰 풀어본다. +17 ㅈㄴㅅㅈ 17.08.14
18617 회사 때려치우고 노량진 입성한 썰 3 +2 창공의날개 17.08.14
18616 유부녀가 하룻밤에 4발빼준 썰 +3 17.08.14
18615 회사 때려치우고 노량진 입성한 썰 2 +3 창공의날개 17.08.14
18614 친구여친이 음탕한 암퇘지였던 썰 +6 d09 17.08.14
18613 친척집 얹혀산 썰 메로나 17.08.14
18612 어플로 만난 남자랑 신세계 맛본 썰 1 +2 여고생 17.08.14
18611 회사 때려치우고 노량진 입성한 썰 1 +2 창공의날개 17.08.14
18610 집에오는길에 어떤 여자하고 방향이 같았는데.. +2 ㅇㅇ 17.08.14
18609 박사모존나 후드러팬 썰 (feat 1060기의경) +11 Mg 17.08.14
18608 인스타로 스팸녀만난썰 5 +2 꿀주말이네 17.08.13
18607 북한 장사정포로 서울 불바다 믿은 썰 +1 ㅇㅇ 17.08.13
18606 친구 관전시키고 떡친 썰 실화만쓴다 17.08.13
» 남자랑 자게된 썰 +2 1111 17.08.13
18604 미친년 때문에 한 달 동안 경찰서 왔다갔다 한 썰 +4 울화통 17.08.13
18603 기숙사에서 친구랑 ㅅㅅ한 썰 1 +5 아린 17.08.13
18602 발기부전 경험 썰 빠가 17.08.13
18601 지하철에서 이쁜 아가씨한테 자리 양보한 썰 ㅇㅇ 17.08.12
목록
Board Pagination 1 ... 11 12 13 14 15 ... 822
/ 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