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댓글


시바견에 얼굴 물려 13바늘 꿰매 사실관계 확인 중

449명 읽음     11.17     http://www.ssulwar.com/706728
출처 : 썰워스트 ( www.ssulwar.com )
0003052954_001_20171117141755829.jpg


images.jpeg


Unknown.jpeg

(서울=뉴스1) 권혜정 기자 = 유명 한식당 대표가 가수 겸 배우 최시원씨의 개에 물려 사망하는 등 개물림 사고가 잇따라 발생하는 가운데 시바견에 20대 여성이 얼굴을 물려 13바늘을 꿰매는 사고가 벌어졌다. 

16일 경기 용인서부경찰서에 따르면 A씨(27·여) 는 지난 9일 유명 사진작가 B씨를 상대로 과실치상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A씨가 제출한 고소장에 따르면 메이크업 아티스트 A씨는 지난 6일 경기 용인시에 위치한 스튜디오를 찾았다가 스튜디오 주인 B씨가 키우는 시바견에 얼굴을 물렸다. 

A씨는 "지인의 웨딩촬영이 있어 머리손질 등을 도와주기 위해 스튜디오를 찾았고, 스튜디오에 딸려 있는 테라스에 시바견이 목줄에 묶여 있었다"며 "목줄은 개가 테라스를 누빌만큼 길었고, '개를 조심하라'는 등의 경고문도 없었으며 현장에 있던 직원들로부터도 주의를 듣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한두차례 시바견과 테라스에서 시간을 보내던 중 스튜디오 직원이 시바견과 노는 것을 보여주겠다며 자신을 개 옆으로 불렀고, 개의 얼굴을 자신 쪽으로 향하게 한 상태에서 개의 얼굴을 찌그러뜨리는 등의 장난을 쳤다고 말했다. A씨는 "그 모습이 귀여워 개 턱밑을 만지며 개와 눈을 마주치는 순간 1~2초 사이 개에게 얼굴을 물렸다"고 설명했다. 

A씨는 함께 있던 남자친구의 신고로 인근의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코 11바늘, 입술 2바늘 등을 꿰매는 전치 4주의 부상을 당했다.  

A씨는 "직원들이 수차례 경고했다고 주장하지만 그런 이야기를 전혀 듣지 못했다"며 "'조심해라'고 이야기한 것은 웨딩촬영을 하던 지인 한 명으로, 최근있었던 개물림 사고들이 생각나 이야기한 것일 뿐 시바견을 특정지어 이야기한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그러나 견주 B씨는 "개는 촬영장소와 상관 없는 장소에 묶여 있었으며 주변 사람들이 수차례에 걸쳐 '만지면 물린다'고 경고를 줬다"고 주장했다. 이어 "A씨가 개의 주둥이와 얼굴을 잡아당기면서 얼굴을 물린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 관계자는 "개가 묶여 있던 테라스에도 폐쇄회로(CCTV)가 있는지 확인 후 영상을 분석해야 할 것"이라며 "개를 방치해 놓은 것이 아니라 목줄에 묶여 있던 상황인만큼 견주의 과실치상 혐의가 어디까지 적용되는지에 대해서 확인해 봐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양측의 주장이 엇갈리는만큼 조사를 통해 사실관계를 확인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시바견은 일본이 원산인 품종으로 행동이 민첩하고 감각이 예민해 사냥개로 이용되기도 한다. 하지만 일단 화가 날 경우 돌진하는 습성이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썰워에 가입하세요. 더 재밌는 일들이 많아집니다.
개인정보, 저작권과 관련된 문의는 건의에 남겨주세요.
?

유게

웃기고 재미난 것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438 편의점서 휘발유 뿌리고 방화…50대 3도 화상 ㅇㅇ 11.21 441
45437 스멀스멀 역주행 준비중인 곡 시메오네 11.20 975
45436 영국의 유명 예언가가 공개한 2018년 일어날 역대급 사건 보디가드 11.20 1175
45435 포항 지진 대피소 근황 박대가리 11.20 788
45434 대통령 한시간만 해줘 번데기 11.20 687
45433 유재석 포항 지진피해 이재민에 5천만원 기부 대롱이 11.20 349
45432 아빠에게 아이를 맡기면 안되는 EU 갓명수 11.20 565
45431 모두가 기뻐할 희소식 고구마깡 11.20 635
45430 롱패딩 유행이 유독 불편한 이유 우리 11.20 796
45429 교육부 큰 지진 발생 시 해당 지역 제외 수능 강행 우리 11.20 280
45428 포항 계속되는 지진 공포…오전 포항 북구서 규모 3.6 여진 오리지날 11.20 250
45427 담배 피는 김소현 11.18 1284
45426 박정희 피규어 그린 장도리 화백 매시 11.17 734
45425 이국종 교수 “왼쪽 눈 거의 실명 상태”…36시간 연속으로 일해 안타까움 11.17 522
» 시바견에 얼굴 물려 13바늘 꿰매 사실관계 확인 중 여울 11.17 449
45423 시구하는 박찬호 여울 11.17 589
45422 슈퍼주니어 강인 근황 괴물 11.17 537
45421 도시어부' 천하의 이경규가 몰카에 당하다니 우리 11.17 502
45420 내 컴퓨터 보라' 중2 학생 아파트서 투신 학교폭력 조사 우연히 11.17 407
45419 대피하려는데 선생님 꾸중” 일부 교육 현장 ‘안전 불감증’ 여전 푸른바다 11.17 362
목록
Board Pagination 1 ... 2 3 4 5 6 7 8 9 10 11 ... 2278
/ 22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