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댓글


여자랑 같이 보건증 떼러간 썰

출처 : 썰워스트 ( www.ssulwar.com )
술집 알바 면접보러 갔는데 다음날까지 보건증을 떼서 오라네?

근데 같은 날 나 말고 내 또래 여자애가 하나 있었음 좀 이뻤음 짤녀 닮았음 ㅇㅇ
1.gif


걔도 뭐 담날부터 출근이니까 걍 나랑 같이 보건증 떼러가자 하니까 ㅇㅋ 해서 ㄱㄱ 함

갔는데 씨발 몰랐는데 막 똥꼬에 면봉 쑤신다음에 제출하는게 있더라고;

왜있는건진 모르겠는데 암튼 내가 존나 깨끗하게 똥꼬 닦았는데 

그래도 그 안까지 수시고 빼니까 계속 똥이 묻어나오는거임 ㅅㅂ;

그래서 존나 뭔가 쪽팔려서 면봉 버리고 다시 의사인가 간호사인가 한테 가서 계속 뭐가 묻어나오는데요? ㅎㅎ; 하니까 

그래도 된다고 괜찮다고 하는거임 그 떄 옆에 여자애 걔도 있었는데 존나 쪼개는거임 

그리고 걔도 간다고 면봉 들고 서로 각자 화장실 갔다가 나와서 같이 걷는데 걔가 면봉을 떨군거임 

걔가 황급히 줏어서 옆에 쓰레기통에 버리더라고

걔 다시 면봉 가지러 들어갔을때 몰래 그거 빼서 봤음 똥 개 묻어있는거; 냄새 맡았을때 똥내 개쩜 ㅅㅂ; 

그냥 한번만 쪽 빨고 다시 버림 

그 담부터 걔랑 같이 알바하다가 나중엔 4달정도 사귀고 지금은 헤어짐 ㅇㅇ
썰워에 가입하세요. 더 재밌는 일들이 많아집니다.
개인정보, 저작권과 관련된 문의는 건의에 남겨주세요.
?

썰게

재밌는 썰, 야릇한 썰, 빵 터지는 썰, 뭐든지 풀어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9073 어릴때 엄마아빠 그룹섹스 본썰 +12 쓰리포섬 17.12.11
19072 엄마 이야기 23 +6 그냥 그렇게 17.12.10
19071 엄마 이야기 22 +10 그냥 그렇게 17.12.09
19070 엄마 이야기 21 +4 그냥 그렇게 17.12.09
19069 엄마 이야기 20 +5 그냥 그렇게 17.12.09
19068 누드 찍다가 했다 2 +6 찍다한냔 17.12.09
19067 엄마 이야기 19 +4 그냥 그렇게 17.12.09
19066 누드 찍다가 했다 +4 찍다한냔 17.12.08
19065 엄마 이야기 18 +9 그냥 그렇게 17.12.08
19064 그리고 2년 17 +9 혼자야 17.12.08
19063 그리고 2년 16 +7 혼자야 17.12.07
19062 엄마 이야기 17 +5 그냥 그렇게 17.12.07
19061 2010년 군대 썰 +3 ㅇㅇ 17.12.07
19060 유부녀랑 섹스각 나오는지 봐줘라 +10 33 17.12.07
19059 술집년이랑 같이 밤낚시 간 썰 +2 모니카 17.12.06
19058 커플때문에 대인기피증 걸린 썰 +1 ㅇㅇ 17.12.06
19057 [레알] 친척누나랑 고딩시절 부터 섹파 이어온 실제 경험담. 13 +10 qwer 17.12.06
19056 엄마 이야기 16 +14 그냥 그렇게 17.12.05
19055 엄마 이야기 15 +5 그냥 그렇게 17.12.05
19054 op에서 보믈리에한 ssul 보믈리에 17.12.05
» 여자랑 같이 보건증 떼러간 썰 +2 ㅇㅇ 17.12.05
19052 베트남 여행 썰 +3 서라 17.12.05
19051 그리고 2년 15 +18 혼자야 17.12.05
목록
Board Pagination 1 2 3 4 5 ... 831
/ 8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