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댓글


약사누나랑 한 썰

일단 본지는 한 3개월 정도 됬는데
계속 그냥 아 진짜 예쁘다 이생각만 하고 있었음.
다니면서 그냥 이런저런 얘기도 하고 약같은것도 
추천받고 이랬었음.

근데 친구랑 술마시면서 얘기하다가 보니
뭔가 원하는게 있으면 모든걸 다 쏟아부어야 한다.
뭐 이런얘기 나와서 좀 감동이었는데 
그 말이 오늘 뭔가 용기를 좀 줘서 한번 질러봤음.

약국가서 첨에 "박카스 한 박스 주세요." 라고 말했는데
그 분이 엄청 싱글벙글 웃으면서 계셔서 
"오늘 무슨 좋은 일 있으세요?" 라고 물으니까
"이제 퇴근하고 내일 일요일이라서요." 라길래

전에 추천해준 약들 먹으니까
피로가 많이 풀리는거 같다고 너무 고마워서
식사한끼 대접하고 싶은데 나중에 시간되실때
밥한끼 같이해요. 라고 말하니까
첨에 괜찮다고 자주 이용해 달라고 하다가, 
내가 계속 너무 고마워서 그래요 
부담되시면 어쩔 수 없구여.. 라니까

오늘 저녁 혼자 먹으려고 했는데 
그 쪽 괜찮으시면 오늘가요 삼겹살 땡기네요 라길래
나도 오늘 시간 괜찮다고 말하고 그러고 밥먹고 옴

나이는 30이고 다행히 유부녀는 아니였음.
또 얘기하다보니 같은 대학 동문이었음.

같이 삼겹살 먹으면서 이런저런 얘기한게 많은데
그건 패스하고.
일단 편하게 누나라고 해라고 해서 누나라고 부르면서
삼겹살이랑 소주3병 나눠마시고 왔음.

그리고 자기가 대학선배고 누나고 일하니까 
오늘은 자기가 쏜다고, 나중에 사라고 말하고 헤어짐

이게 오늘 끝이다. 근데 뭔가 분위기가 좋다.
니네가 기대하는 그런건 없다.
제목에 한 썰은 저녁 했다는 거니까 어그로 아님.
반응 좋으면 이후 얘기 다음에 또 씀.
썰워에 가입하세요. 더 재밌는 일들이 많아집니다.
개인정보, 저작권과 관련된 문의는 건의에 남겨주세요.
?
  • ?
    2018.02.04 09:15
    용기있는 자가 미인을 차지한다

    이 말 정말인듯
    화이팅
  • ?
    약은누나에게 2018.02.04 09:39
    약사누나는 먹버용이 아니다
    약사 돈 많이 번다 부럽다 시키야
    잘해봐라
  • ?
    또비 2018.02.05 05:49
    여기다가 지금 글 올리지 말고 진지하게 만나다가 결혼하게 되면 그때 글 한번 올려요. 제목은 용기 있는 남자는 약사랑 결혼했다.
  • ?
    1 2018.02.05 17:21
    먹버는 미친짓 무조건 마음 뻇고 임신어택후 결혼해라
  • ?
    짜증난다 2018.02.05 23:06
    다음글 궁금하지 않으닌까 글쓰지 마라. 이런 낚시글 짜증난다.
  • ?
    버섯동자 2018.02.06 06:39
    안한거면 쓰지마라
  • ?
    노달 2018.02.06 09:41
    뭘 했다는 거냐?

썰게

재밌는 썰, 야릇한 썰, 빵 터지는 썰, 뭐든지 풀어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371 본인 대학교 첫사랑 썰 ㅇㅇ 18.02.06 1086
19370 난 5년안에 한국이 남자들의 천국이 될거라 본다 +11 하목 18.02.06 5378
19369 조건녀가 알려주는 조건 진상들 신상 +27 18.02.06 8989
19368 랜챗으로 고딩 만났던 썰 +2 18.02.06 3624
19367 너희들 경숙아줌 기억나냐? 게이들아? +2 썰실화 18.02.05 5855
19366 2년전 이별 썰 +1 ㅇㅇ 18.02.05 1315
19365 고딩때 여사친이랑 크리스마스 데이트 할뻔한 썰 +2 야쓰 18.02.05 1412
19364 첫사랑 썰 푼다 +5 곰리리 18.02.05 1475
19363 어릴때 미용실 썰 +7 >< 18.02.05 4404
19362 소개팅녀 당일날 따먹은 썰 +7 ㅇㅇ 18.02.05 8277
19361 아는 형 명언대로 사람은 음식따라 몸냄새가 나더라. +3 ㅎㅍㅈㅈ 18.02.04 3863
19360 임신중독 여중생 썰 +3 ㅇㅇ 18.02.04 5165
19359 집에서 여친이랑 ㅅㅅ하다 엄마한테 들킨 썰 +1 ㅓㅏ 18.02.04 4187
19358 몸매 비교 나체 짤녀 썰 애호박 18.02.04 6215
19357 썸탄거 깨진 썰 +4 eat 18.02.04 1713
» 약사누나랑 한 썰 +7 ㅇㅇ 18.02.04 7443
19355 진짜 못생긴 남자 썰푼다 +16 tyn 18.02.04 3279
19354 섹스하는 꿈꿨는데 슬펐던 썰 +1 18.02.03 1404
19353 모텔에서 긴급체포된 썰 2 +3 검은버섯 18.02.03 3740
19352 중딩누나 젖빨기 육노예였던 썰 +5 ㅇㅇ 18.02.03 9066
19351 모텔에서 긴급체포된 썰 1 +1 검은버섯 18.02.03 3630
19350 98군번 아재가 들려주는 영하 20도 야간 근무 썰 +8 ㅇㅇ 18.02.02 2468
19349 알던 학교선배 메갈된 썰 +2 불금 18.02.02 2020
목록
Board Pagination 1 ... 94 95 96 97 98 ... 938
/ 9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