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댓글


  • 울 누나년 썰

    한때 건어물녀라고 들어본적있냐?

    누나년이 딱 그모양임

    오늘도 좆만한 어린이 바지같은거 입고다니다가

    암마한테 등짝스매싱 맞음

    남친이 있는건지 날마다 뭐 받아옴

    집에 있으면 존못인데

    외출할때는 나도 좀 “오....”나옴

    엄마가 어쩌다 내속옷이랑 지꺼랑 같이빨면

    엄마한테 존나 애미리스하게 히스테리부림

    아주 좆같은 년임


    집에 야구팀 옷별로 다있음

    농구옷도 두세개있음

    다 이름이 틀림

    애칭같은걸로 박아놨는데

    하여튼 썅년임

    남친 팀별로 호호 저도 그팀 좋아해요 이지랄

    머리카락 존나 빠져서

    엄마가 니들 화장실 배수구 청소는 니들이 해라 했는데

    누나년 손안대길래

    나도 그냥 목욕탕 딸린 헬스장 등록해서

    집에서는 손씻는거 빼고는 일절 물안씀

    엄마가 누나년보고 화장실 상태 지랄맞다고ㅋㅋㅋㅋㅋㅋㅋ

    샤우팅ㅋㅋㅋㅋㅋ

    근데 지혼자 쓰니까ㅋㅋㅋㅋㅋㅋㅋ

    핑계댈게 없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존나 개운ㅋㅋㅋㅋㅋㅋㅋ


    누나년이 31살이라

    이제 외박도 좀 함

    엄마아빠는 내심 흐뭇해함ㅋㅋㅋ

    시집가나보다 ㅋㅋㅋㅋ

    근데 뒤통수 존나 치는게 결혼할남자랍시고 데리고 오는놈마다

    파 투더 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남자새끼들 존나 영악함ㅋㅋㅋㅋ

    누나년 손절속도가 씨바 5g급ㅋㅋㅋㅋㅋㅋㅋ

    하여튼

    속옷이 존나 어디거더라?

    에블린? EBLIN맞나?

    암튼 여기거 샀는데

    존나 개뽕브라에

    팬티 궁디 겨우가리는거 두세트 샀는데

    엄마가 그거 그냥 세탁기로 돌림

    두세번 빠니까 팬티 뒤에 레이스 떨어지더니

    망사부분 튿어짐ㅋㅋㅋㅋㅋㅋ

    썅년이 거사치를 계획이였는지 입을려고 했는데

    다 튿어져있으니까

    엄마보고 빼액ㅡㅡㅡㅡㅡㅡㅡㅡ시전ㅋㅋㅋ

    엄마 온순한편인데 빡쳤는지

    엄마 “니가 빨어 서른도 넘은년앜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그러면서 엄마가

    “중요한 날이니? 속옷도 갖춰입게? 누구 보여줄라고?”
    “니가 나가서 누구한테 보이라고 벗는 팬티인지 모르겠는데
    그렇게 보여주고 싶으면 니가 좀 빨아서 입어. 엄마는 그런거
    안입어 봐서 모르겠다. 취급주의는 니가해”

    ㅋㅋㅋㅋㅋㅋㅋㅋ아빠랑 나랑 빵터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썰워에 가입하세요. 더 재밌는 일들이 많아집니다.
    개인정보, 저작권과 관련된 문의는 건의에 남겨주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691 미시잘아는형들 언능조언좀 조져봐 +4 ㅇㅇㅇ 18.08.05 3060
    20690 랜챗 +1 ㅁㄴㅂㅈ 18.08.05 2256
    20689 계곡에서 여자 죽은거 본 썰 +5 실화만써 18.08.05 4721
    » 울 누나년 썰 +7 싱어 18.08.05 5434
    20687 도서관 에어컨 끄는 년 개바른 썰 +7 ㅇㅇ 18.08.05 3532
    20686 병원에 입원했다 조무사랑 섹파된 썰03(완료) +18 꼬무룩 18.08.04 5335
    20685 전여친이랑 하는거 보면서 +8 ㅂㅁㄷㅇㄷㅇ 18.08.03 7991
    20684 제주도 게하에서 잔 썰 2탄 +3 wo28 18.08.03 4057
    20683 새어머니와 아버지의 여자들, 5 +12 readmeplz 18.08.03 4310
    20682 새어머니와 아버지의 여자들, 4 +2 readmeplz 18.08.03 3552
    20681 아싸의 일기 아싸맨 18.08.03 1526
    20680 제주도 게하에서 꼬신 유부녀랑 한 썰 +3 wo01 18.08.03 7758
    20679 창녀랑 떡치고서 들은 썰 +2 ㅇㅇ 18.08.03 7702
    20678 군대에서 귀신본 썰 +2 ? 18.08.03 1609
    20677 여자 사먹은 썰 푼다 +6 ㅇㅇ 18.08.03 4136
    20676 친한 트레이너랑 술먹고 노래방간 썰 +1 24k 18.08.03 4488
    20675 형아들 오빠들 난할때이런말이좋더라? 적어 +65 SOS도와줘 18.08.03 4426
    20674 새어머니와 아버지의 여자들, 3 +9 readmeplz 18.08.02 3906
    20673 새어머니와 아버지의 여자들, 2 +2 readmeplz 18.08.02 3538
    20672 아줌마랑 한썰 1 +4 ㅇㅇ 18.08.02 6863
    20671 소총중대에서 군단 본부로 간 내 동기 썰 +5 ㅇㅇ 18.08.02 1926
    20670 새어머니와 아버지의 여자들, 1 +4 readmeplz 18.08.02 4531
    20669 중딩때 과외선생님에 미쳤던 썰 +2 밀정 18.08.02 5096
    목록
    Board Pagination 1 ... 138 139 140 141 142 ... 1039
    / 10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