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댓글


인신매매 당할뻔한 썰

1926152517_dc373f6a_2.jpg


그날을 정확히 기억합니다. 2005년 태풍 나비가 왔을때였지요.




그날 저는 할머니댁(순천)을 같이 아버지와 갔다가 일요일날 토플시험을 봐야해서 토요일 3시 고속버스차로 타고 올라왔습니다.


그런데 그날 막 태풍 나비오고 난리나서 차도 엄청 막히고 비도 장난아니게오고


그래서 예상 도착시간보다 3시간정도 더 걸릴꺼라는 말에 그냥 잠이나자자 하고 잠을 청했습니다

( 그때 제가 제일 뒷자석 창가 2번째 좌석에 앉아있었죠)



그리고 중간에 잠깐 휴게소에 들릴때 깼는데 귀찮아서 안나가고 그냥 그 자리에 계속 처박고 자고있었습니다.


잠에 거의 빠지기 한 2초전에 문득 어떤 할머니가 신고있는 파란색 고무신을 봤습니다.

그냥 볼려고본게아니라 눈감으면서 본거여서 아무뜻없이 다시 잠을 자고 수원고속버스터미널에 새벽11시인가 그쯤에 도착했습니다.


저는 집이 안양이기때문에 버스를 타고갈려고 노선을 봤는데 주말이라그런지


한 30분을기다려도 막차가 갔는지 안보이더라구요.


그런데 어느 할머니분이 오시더니


제가 기다리는 노선을 말하면서 앞에 남자분두분을 가리키면서 수원역까지 같이타고


저한테는 천원만 내라는 식으로 말하더군요.


그래서 당연히 좋다고하고 합승하고 갔습니다.

할머니분이 앞에 타고 제가 그 남자 두분사이에 타게 됐습니다.


집이 안양인지라 저는 당연 수원역에 내리면 안양까지가는게 훨씬 쉬울꺼라 생각하고 탔었죠.

게다가 수원 지리는 정말 몰라서 차가 가는게 이방향이 맞는구나하고


생각하고 계속가고있었는데, 순간 정말 이상한겁니다.


아무리멀어도 고속버스터미널에서 타고출발한지 15분이 넘었는데 대로변은 안타고 2차선 국도로


가는거여서 약간 의심되어 기사님 지금 가는방향이 맞나요? 라고 수원역은 말안하고


물어보았죠.


근데 이 새끼가 하는말이 "지금 고속버스터미널 가고있는거 맞아요"


이러덥니다.


그떄 순간 갑자기 소름 쫙올르고 기사 이 새끼가 잘못말한지


아는지모르는지 혼자 쪼개고 앞에탄 할머니도 실실 쪼개는겁니다.


그떄 파악했죠 할머니 신발이 ㅅㅂ 파란색 고무신인겁니다.



첨부터 타겟을 저로삼고 계속 쫒아온거지요




이거 납치나 나 팔려가는구나. 게다가 차가 운행중에 뛰어내릴라해도


제양옆으로 그 남자두명이 앉아있어서 어떻게 할수 없는 상황이였습니다.



그리고 진짜 식은땀 계속흘리면서 이넘들도 눈치 챘는지 아예 대놓고


이상한길로 가더군요.


그러다가 국도 어느 한쪽으로 빠지고 지방도를 타면서


아파트 근처를 어슬렁 거리는겁니다.


이제 아예 제팔을 양옆으로 이놈들이 잡고있었고요.




그리고 어느 아파트 뒤에 공터 있는 쯤에 이넘들이 내리라고하고 어쩔수없이


내리니깐 공터옆에 봉고차에서 사람나오면서 막 웃으면서 저한테 오는거


보고 진짜 사람이 한번 초인적인 힘을 내야할때다 생각하면서


그 양쪽에있던사람중 오른쪽에있는사람을 팔꿈치로 올려서 턱치고 왼쪽에있는사람


손뿌리치고 진짜 구라안치고 한 2키로는 비오는날 전력질주로 뛰어 어느 아파트 경비실에 들어가서


112좀 신고해달라고 부탁하고 경찰차타고 경찰서와서 있던일 다말하니깐


요즘 이런수법 존나 많다고 조심하라고 간단하게 조서쓰고 경찰서에서 자고


다음날 시험은 개뿔 무서워서 보지도못하고 경찰차로 수원역까지 다시간다음에


전철타고왔습니다.









제가 만약 그때 생각을 조금이라도


안했으면 아마 인신매매 당하고 발두짝 짤렸을지도 모르죠.
?
  • ?
    응원 응원 2019.02.12 07:17
    정알 큰일 날뻔했다
    엄청 놀라고 마음 깊은곳에 트라우마로 남았을듯
    사회가 좀더 맑고 깨끗해졌으면...
    글쓴이에 용기와 담력에 박수를 보낸다
  • ?
    헐이다 헐이다 2019.02.13 00:47
    헐 진짜 이런일이 있군요..무섭네요 ㄷㄷㄷ;
  • ?
    호돌이 호돌이 2019.02.17 08:03
    실화 맞니?
    내가 의경이라서... 민중의 지팡이 절차를 좀 아는데
    112 신고한다고 바로 경찰서로 가지는 않아, 지구대로가지
    그리고 그놈들에게 잡혀서 도착한곳이..? 수원이었어?
    경찰순찰차는 지들 나와바리까지만 운행하지
    타 지역까진 절대 넘어서 이동하는 경우는 VIP아니면
    그런일은 절대 없는데... 글쓴이를 수원까지 태어 줬다고?
  • ?
    ㅉㅉ ㅉㅉ 2019.02.21 03:37
    경찰에 별관심없는 사람들은 지구대를 그냥 경찰서라고도 많이한다. 그리고 당시는 지구대가 아니고 파출소라고 하지 않았나?
    암튼 그리고 그건 나와바리만 도는건 순찰일 경우고 착한 소장이 데려다주라고 했는갑지. 아는척은ㅉㅉ
  • ?
    의경이라도 가라 무뇌충아 의경이라도 가라 무뇌충아 2019.02.21 06:35
    모르면서 아는척 하긴

    소장이 착해서 데려다줬데 ㅋㅋㅋ
    무슨 유치원 애들 감성팔이 하냐 ㅋㅋㅋ

    그래 니말대로 당시는 파출소지
    그리고 순찰차가 순찰이던 무엇이 되었든
    관할지역 내에서만 운행되는 이유는
    사건이 발생하던 문제가 생겼을 때
    최대한 신속하게 출동하려는 원칙하에 하는거야
    근데.. 소장이 착해서 데려다 줬다?
    그러다 사건 터져서 출동 늦어지면
    그 책임 다 짊어져야 하는데 규정 어겨가면서까지
    그렇게 할 소장이 있을까?

    그리고 무식아
    순찰차는 순찰할때만 관할지에 있는게 아니라
    항시 관할지역에 있어야 하는게 원칙이야
    정말 대박건 발생해서
    타지역 지원 나가지 않는한 관할지 이탈 안해
  • ?
    갱굴굴 2019.02.25 20:54
    와.. 순간 생각을 되게 잘하셧네요! 다행인듯..
  • ?
    ㅇㄴㅇ 2019.02.27 21:37
    몇년전 인신매매 주작글 유행했었지 어떤넘은 하도 리얼해서 경찰이 수사했더니 주작으로 밝혀져 뉴스까지 났던
  • ?
    다행이야 다행이야 2019.02.28 02:48
    다행인데.. 글쓴이가 여성 이라는??
  • ?
    Kj54648 2019.03.01 01:07
    아직도 이런 개소설을 싸지르고 있네?
    파란고무신? 웃기고 자빠졌네
    아무리 촌구석 할매라도 고무신 신고 시외버스 안타 이것아~ 어디서 콱~
  • ?
    순둥순둥 순둥순둥 2019.11.21 21:26
    양옆에 남자가 붙들고 있는데, 그걸 팔꿈치로 올려찍고 2킬로를 뛰어 도망쳤다고? 양 옆에 남자들은 뭐 풍선인형들인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괴담 인신매매 당할뻔한 썰 +10 ㅇㅇ 19.02.12 4880
2578 괴담 곤지암 정신병원 갔다 온 썰 +2 유최 19.02.04 3425
2577 미스테리 낚시가서 겪은 ㅈ같은 썰 +2 마마저스트 19.01.22 3580
2576 미스테리 귀신이랑 교접한 썰 (주작아님) +3 183cm85kg18.6cm 19.01.13 5364
2575 괴담 바닷가 낚시하러간 삼촌 썰 +2 공포 19.01.06 3030
2574 영상 해외에서 난리난 낚시배 ㅇㅇ 18.09.25 11591
2573 괴담 강원랜드 모텔 귀신 썰 +1 일리오 18.09.18 8138
2572 사진 대륙의 미친놈 +3 아무로나미 18.09.13 10594
2571 괴담 비오는 국도에서 여자 귀신 태운 썰 +7 jkpp 18.09.10 5664
2570 괴담 고2때 시골 폐가에서 귀신봤던 썰 ㅇㅇ 18.08.19 3583
2569 괴담 초딩때 썰 +2 신난날치 18.08.14 3552
2568 영상 지하철 틀딱 참교육 ㅇㅇ 18.08.06 6966
2567 영상 진짜 센언니 +3 ㅇㅇ 18.07.27 9057
2566 영상 자해공갈단 vs 김여사 +3 ㅇㅇ 18.07.06 7559
2565 사진 여자 혼자 불꺼진 방에서 +6 너만봐 18.07.01 9053
2564 사진 뭘 보는거지? +7 띠용 18.06.28 5685
2563 사진 여자 따먹으려고 국토 횡단 갔다가 사망한 썰 +5 18.06.25 12848
2562 영상 잠복 사랑니 발치 +1 ㅇㅇ 18.05.17 6426
2561 괴담 응급실 무서운 실화 썰 ㅇㅇ 18.05.02 8739
2560 괴담 목 매단거 실제로 본 썰 +1 이나오 18.04.24 7624
2559 괴담 비오는 날 버스정류장 썰 +2 미나오 18.04.13 3852
2558 괴담 광주 인신매매 썰 +3 ㅇㅇ 18.04.13 6967
2557 괴담 군대에서 많이 써먹은 괴담 썰 ㅇㅇ 18.02.01 3949
목록
Board Pagination 1 2 3 4 5 6 7 8 9 10 ... 114
/ 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