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글


댓글


아이들의산

출처 : 썰워스트 ( www.ssulwar.com )

친척누나에게 들은 이야기다.


몇년 전, 누나는 친구 A, B와 함께 영적 장소를 순회하고 다녔단다.


가이드북에 실려있는 유명한 영적 장소들은 대부분 다녀봤기에, 그 무렵 들어서는 평범한 사람들은 눈길도 주지 않을만한 곳까지 찾아가곤 했다고 한다.




그 중 어느 산에 갔을 때 일이다.


그 곳은 가이드북 같은데는 실려 있지 않은 곳이라, 인터넷에서 찾아보고 가게 되었다고 한다.


다만 문제가 하나 있었다.




그 산은 여자가 들어가는 걸 금하는 곳이었던 것이다.


겨울이었기에, 세 사람은 모자를 쓰고 머플러를 둘러 얼굴을 가리기로 했다.


산기슭에 도착해, 세 사람은 산을 오르기 시작했다.




등산로는 잘 닦여있지 않아 지역 사람들도 그리 오르지 않는 곳이라는 게 느껴졌다고 한다.


한동안 산을 오르는데, 위에서 50대쯤 되어 보이는 남자가 내려왔다.


엇갈리며 남자는 인사를 건넸지만, 세 사람은 대답하면 여자인 게 들킬까봐 가볍게 목례만 했다.




[잠깐 기다려 봐, 당신들...]


남자는 세 사람을 불러세우고 가만히 바라봤다고.


[아니, 아무 것도 아니네. 조심들 하게나.]




가볍게 고개를 숙여 인사한 뒤, 세 사람은 발을 옮겼다.


아무래도 들키지 않고 넘어간 것 같았다.


한동안 올라가자 넓은 장소가 나와 휴식을 취하기로 했다.




누나와 B가 앉아 쉬고 있자, A는 [주변을 둘러보고 올게.] 라고 말하더니 어디론가 가버렸단다.


한동안 시간이 흘러도 A는 돌아오지 않았다.


걱정이 된 나머지 누나와 B는 둘이서 A를 찾기로 했다.




하지만 A를 찾고있는 사이, 어느새 B마저 놓쳐버려 누나 혼자 남게 되었다.


문득 등뒤에서 시선이 느껴져 돌아보니, 나무 그늘에서 대여섯살 정도 되어보이는 사내아이가 바라보고 있었다.


어? 왜 이런 곳에 아이가 있지?




이상하게 생각하면서도, 누나는 아이에게 말을 걸었다.


하지만 아이는 대답 없이 나무 그늘에 숨어 버렸다.


누나는 이상하게 생각하고는 그 아이가 숨은 나무 뒤편으로 다가갔다고 한다.




그러나 거기에는 아무도 없었다.


그러고보니 아까 그 아이, 이렇게 추운데 얇은 셔츠 한장에 맨발 차림이었다.


어디서인가 수많은 아이 웃음소리가 들려왔다.




누나는 깜짝 놀라 주변을 돌아봤다.


몇개의 나무 그늘에서, 아이들이 누나를 바라보고 있었다.


누나는 패닉에 빠져 달리기 시작했다.




정신을 차리니 산을 오르다 마주쳤던 남성과 B가 있었다.


남성은 [이야기는 나중에 하도록 하세.] 라고 말하고는, 다시 혼자 산으로 들어갔다.


B의 말에 따르면, 누나와 둘이서 A를 찾던 도중 문득 혼자만 남아있었단다.




길을 잃을까 두려워서 산길 근처에 있었는데, 오르다가 마주쳤던 남자가 달려 올라오더라는 것이었다.


[이봐, 너희 괜찮아? 다른 두 사람은?]


B는 상황을 설명하고, 남자와 함께 누나와 A를 찾았다고 한다.




남자는 마주쳤던 무렵 뭔가 낌새가 이상해서 하산하다 말고 다시 올라왔다고 한다.


누나는 산길 근처에 쓰러져 있었단다.


우선 남자가 누나를 업고 B와 함께 하산했다.




곧이어 남자가 A를 찾아 같이 내려왔다고 한다.


그 후 세 사람은 남자에게 산에 얽힌 이야기를 들었다.


세 사람이 영적 장소로 생각하고 찾았던 산은, 옛날 아이를 버리던 산이었다고 한다.




그 산에 여자가 들어서면 어머니를 그리워하던 아이들의 영혼이 달라붙어 데려가버리기 때문에, 여자는 입산을 금지하게 된 것이다.


그 사건 이후, 누나와 친구들은 영적 장소를 찾는 걸 그만 뒀다고 한다.


[출입금지가 된 곳에는 다 이유가 있는거더라.] 라나.

썰워에 가입하세요. 더 재밌는 일들이 많아집니다.
개인정보, 저작권과 관련된 문의는 건의에 남겨주세요.
?

공포

소오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183 괴담 군대에서 겪은 소름돋는 실화 ㅇㅇ 17.11.07
1182 괴담 12사단 개미귀신 썰 2 +1 호러퀸 17.10.09
1181 괴담 12사단 개미귀신 썰 1 호러퀸 17.10.09
1180 괴담 무당집 알바했던 썰 soj 17.10.08
1179 괴담 고모가 무당인 썰 ㅇㅇ 17.09.17
1178 괴담 [단편/HSKD] 벌레오빠 썰탑2 17.08.17
1177 괴담 개복치 썰탑2 17.08.17
1176 괴담 얼굴 인식 - 썰탑2 17.08.10
1175 괴담 호반의 까마귀 썰탑2 17.08.10
1174 괴담 대학병원 영안실 썰 ㅇㅇ 17.08.01
1173 괴담 강 너머 전우 +6 썰탑2 17.07.28
1172 괴담 원숭이상 썰탑2 17.07.28
1171 괴담 미성년자 성매매 썰 +1 웅녀 17.07.18
1170 괴담 동네 미싱공장 호러퀸 17.07.13
1169 괴담 사촌언니 유영철집 위에층에 살았던 썰 ㄷㄷ 17.07.13
1168 괴담 집에 대한 이야기. 나쁜 집과 좋은 집 +2 호러퀸 17.07.13
1167 괴담 영등포시장역 지하철 승강장 괴담 +1 17.07.11
1166 괴담 할머니의 제사 썰탑2 17.07.10
» 괴담 아이들의산 썰탑2 17.07.09
1164 괴담 분향 썰탑2 17.07.09
목록
Board Pagination 1 2 3 4 5 6 7 8 9 10 ... 60
/ 60